1 Results for '크로스 존'

  1. 2008.10.23 크로스 존Cross-zone 접근 제약에 관하여 (3)
경험있는 개발자라면 절대로 해서는 안될 말 중에 ‘어? 제 PC에서는 되던데요…’가 있죠. 저도 평소에 절대로 이런 말을 하지 않으려고 노력하지만 이번에 또 저질러 버렸네요.

아마 실버라이트 개발 해봤다면 localhost에서는 잘 되었던 애플리케이션이 웹 서버에만 올리면 잘 안되었던 경험이 있을 거에요. 99.9% 이상의 확률로 명백하게 개발자의 실수인데요, 보통은 하드 코딩된 URI나 크로스 도메인, 혹은 웹 서버의 세팅 문제 등이죠.

하지만 이번에 제가 겪었던 것은 절대로 그런 문제가 아니었어요. 모든 URI는 세팅 파일을 통해 완전하게 컨트롤 되고 있고 크로스 도메인에 있는 리소스는 clientaccesspolicy.xml 파일을 통해 올바로 가져올 수 있으며 웹 서버의 세팅도 완벽했죠. 그런데 이상하게 제 PC에서는 되고 고객사의 PC에서는 안되는 거였어요.

기억을 더듬어 가능성이 있는 모든 설정이나 세팅, 코드를 수 차례 확인 했지만 역시 찾을 수 없었는데 한 가지 특이한 사항이라면 심지어 깨끗하게 새로 설치한 시스템에서도 해당 애플리케이션이 잘 돌아가는 걸 확인 했는데 유독 고객사의 PC에서만 그런 현상이 일어난거죠.

바로 이런 경우라면 십중 팔구 고객사의 네트워크 환경이나 특정 설정 등에 문제가 있다고 봐도 좋아요.

여튼 문제 해결을 위해 삽질도 좀 하고 다른 개발자들과 수다를 떨면서토의을 하면서 알아낸 것은!

 

 

바로 고객사의 PC에서는 해당 크로스 도메인 사이트를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에 등록해뒀던 거였어요. 왜 보통 자기 회사 사이트는 이것저것 보안 경고 뜨는 것도 귀찮고 해서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에 등록할 때도 있잖아요. 그게 문제였던 거죠.
(문제 해결에 큰 도움을 준 훈스닷넷 서동진 시삽님에게 감사^^)

그게 왜 문제나고요? 한번 다음의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아보죠.

이 애플리케이션은 Shiverlight.net에 있는 XAP파일을 받아서 실행되고 Hugeflow.com에 있는 이미지 파일을 가져오게 되어 있어요. 전형적인 크로스 도메인 시나리오죠.

아마도 휴즈플로우의 로고가 보일거에요. 자, 이제 hugeflow.com을 익스플로러의 도구->인터넷 옵션->보안->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사이트 버튼을 눌러 등록해 보세요. 그리고 브라우저를 새로 고침 해보세요.

아마도 이젠 이미지를 가져오는데 실패했다는 에러 메시지가 뜰거에요.

하지만 반대로 shiverlight.net만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로 등록할 경우는 문제 없이 되는 걸 확인할 수 있죠. 정리하자면…

[인터넷 영역] --- NOT OK ---> [신뢰할 수 있는 영역]

[신뢰할 수 있는 영역] –-- OK ---> [인터넷 영역]

[신뢰할 수 있는 영역] --- OK ---> [신뢰할 수 있는 영역]

[인트라넷 영역] --- OK ---> [신뢰할 수 있는 영역]

이러한 특성은 실제로 당하게 되면 굉장히 당황할 수 있어요. 보통 웹 디버깅 때 피들러를 많이 사용하는데요, 피들러에서 위 애플리케이션을 보면…

(hugeflow.com이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가 아닐 때)

(hugeflow.com이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일 때)

보는 것 처럼 심지어 크로스 도메인의 유효성 확인을 위한 clientaccesspolicy.xml 파일 조차 요청하지 않는 것을 알 수 있죠.

이 말은 크로스 존 접근 제약은 크로스 도메인 접근 제약에 우선한다는 걸 의미해요.

여튼 오늘도 한 건 해결. 이제 다른 일 해야지.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gongd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