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Results for '스파이더맨'

  1. 2008.07.01 마이크로소프트와 어도비의 '나무'를 보는 관점의 차이 (6)

오늘 실버라이트의 이벤트 모델에 대한 고찰(이라고 쓰고 졸기라고 읽는)을 하다 보니 문득 오브젝트들의 트리 관계에 대한 표시 방식이 양사의 관점의 차이를 나타내고 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어쩌면 이 관점은 개발자와 디자이너의 관점의 차이라고 말 할 수도 있겠죠.

마이크로소프트(개발자)는 나무(오브젝트 트리)를 볼 때 아래에서 위로, 이 나무가 어디에서 시작했는지, 어떤 구조로 이루어졌는지를 더 중요하게 여기고 이 나무의 뿌리(루트 오브젝트)에서 자라나는 가지들을 차례로 보죠. 즉, 다음과 같은 순서로 본다고 할 수 있어요.

어도비(디자이너)는 나무를 볼 때 위에서 아래로, 이 나무가 어떤 생김새를 가졌는지에 더 흥미가 있고 이 나무의 형태를 결정하는 잎사귀(Leaf)며 가지(Branch)를 먼저보게 되죠. 즉,

이런 관점이랄까요?

물론 이런 억지스런 비유로 단순화 할 수는 없겠지만, 제가 하고 싶은 얘기는 똑같은 나무를 보는데에도 이 둘은 거의 반대에 가까운 관점을 가지고 있고 그렇기 때문에 툴이나 어떤 개념에 대한 접근 방식이 차이가 난다는 거죠.

전에 UXFactory의 리건님이 포스팅한 마이크로소프트와 어도비에 관한 멋진 비유로 생각해보자면 지하 동굴에서 바라보는 나무와 고층 빌딩 꼭대기에서 바라보는 나무는 다르게 보일 수밖에 없잖아요? ^^

분명한 것은 이 둘이 보고 있는 것은 같은 나무이지만 아마도 이 둘은 이 나무를 다른 방법으로 활용하고 싶어할거에요. 마이크로소프트와 어도비는 이런 점에서 경쟁을 하겠지만, 개발자와 디자이너라면 이런 관점 차이를 서로 이해해야만 협업이 가능할거에요. :D

신고
Posted by gongdo


티스토리 툴바